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

고양 향토문화재

2017-03-28

이두문, 이두로 기록된 신원동 덕명교비

지정번호 : 향토문화재 제52

소재지 : 덕양구 신원동 1685

이 교량비는 신원동 해방촌 마을의 중소기업은행 축구연습장 안에 위치하고 있습니다. 현재 비는 대좌의 거의 전부가 땅에 묻혀 있는데 비 전체의 재질은 화강석이며 옥개석의 일부는 마모되어 있는 상태입니다.

비의 앞면에는 전자(篆字)경기도 고양군 덕명교라 기록되어 있습니다. 앞면에는 전자 이외에도 가는 글씨로 된 비문이 전면(全面)에 새겨져 있습니다. 비의 뒷면에도 비의 중간 부분부터 비문이 기록되어 있는데 고양시원 덕명교량명이라 기록되어 있습니다. 그리고 그 아래로는 수십 명의 이름이 이두문자로 기록되어 있습니다.

이 비의 내용은 한양과 북부 지방을 연결하는 관서로 구간 중 신원동 공릉천 위에 다리를 놓으면서 그 자세한 사항을 기록으로 표기해 둔 것입니다. 비문에 의하면 이비의 건립자는 이한과 당시 고양군수인 통정 대부 윤후성, 그리고 정헌대부 윤면지, 이상식, 홍시우를 대표로 한 760여 명의 주민으로 되어 있습니다. 즉 앞면은 비의 서문으로 주민 760여 명의 힘을 합쳐 공릉천 위에 돌다리를 건립했고 그 명단을 자세하게 표기해 둔 것입니다. 이 교량비의 건립연대는 효정 9(1658)입니다. 고양시 공릉천 일대의 역사가 기록된 비석으로서 문화재자료로서의 가치가 높다고 하겠습니다.